로고

유정복 후보, “오직 시민 행복과 인천발전을 위해 일하겠다”

유 후보 ‘영흥도→ 소래포구→ 계양→ 부평 → 서구’ 강행군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2/05/26 [19:58]

유정복 후보, “오직 시민 행복과 인천발전을 위해 일하겠다”

유 후보 ‘영흥도→ 소래포구→ 계양→ 부평 → 서구’ 강행군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2/05/26 [19:58]
유정복 인천광역시장후보 계양?부평?서구지역을 누비며 지지 유세를 벌였다(사진제공=정복캠프)
유정복 인천광역시장후보 계양?부평?서구지역을 누비며 지지 유세를 벌였다(사진제공=정복캠프)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유정복 국민의힘 인천시장 선거 후보는 6?1 선거를 6일 앞둔 26일 영흥도에서 소래포구를 거쳐 계양?부평?서구지역을 누비며 지지 유세를 벌였다.

유정복 후보는 이날 이른 아침 영흥도 화력본부 에너지파크홀에서 유권자들을 만나 “영흥화력 LNG 조기 전환과 폐쇄 추진, 각종 규제 혁파, 교육?의료?편의시설 확충 등으로 정주여건을 크게 개선할 것”이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수도권 대표 어항인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로 이동해 같은 당 박종효 남동구청장 후보 등과 함께 상인들과 손님들에게 “이번에는 2번을 찍어달라”고 부탁했다.

유 후보는 소래포구어시장 현대화사업협동조합과 전통 시장?상점가 활성화에 기여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맺었다.  
 
유 후보는 계양지역으로 옮겨 김기현 공동선대위원장?윤형선 계양을 보궐선거 후보?이병택 계양구청장 후보 등과 공동으로 유세전을 벌이며 “계양에서 윤형선 후보를 당선 시키고 이재명 후보를 떨어뜨려 계양의, 인천의 자존심을 살리자”고 역설했다.
 
그는 부평 문화의거리에서는 감사원장 출신의 최재형 국회의원과 함께 경인전철 부평역사를 초고층 주거?상업?환승복합센터로 다시 짓고 시내 군부대를 외곽으로 이전해 옛 영화의 부평을 되찾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유 후보는 이어 남동구 구월동 국민의힘 시당사에서 열린 한국노총 인천본부 지지선언식에 참석하고 노조간부들에게 감사를 표시했다.

이 기사 좋아요
기자 사진
내외신문 부국장
내외신문 금감원 출입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