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11월 코픽스 4.34%로 사상 최고치…주담대 변동금리 또 오른다

-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2010년 1월 공시 시작 이후 최고치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2/12/16 [07:49]

11월 코픽스 4.34%로 사상 최고치…주담대 변동금리 또 오른다

-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2010년 1월 공시 시작 이후 최고치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2/12/16 [07:49]

▲ (자료제공=은행연합회)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은행권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주담대) 기준이 되는 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전달보다 0.36%p 상승했다.

 

은행연합회가 지난 15일 발표한 '202211월 기준 COFIX 공시'에 따르면 11월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4.34%로 전월(3.98%)보다 0.36%p 상승해 코픽스 공시가 시작된 2010년 이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잔액기준 COFIX(11월말 잔액기준)0.34%p 상승한 3.19%, 신 잔액기준 COFIX(11월말 잔액기준)0.29%p 오른 2.65%로 공시됐다.

 

COFIX는 국내 8개 은행(농협, 신한, 우리, SC제일, 하나, 기업, 국민, 한국씨티)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로,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은행채 등 수신상품 금리가 인상 또는 인하될 때 이를 반영하여 상승 또는 하락한다.

 

신규취급액기준 COFIX와 잔액기준 COFIX에는 정기예금, 정기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양도성예금증서, 환매조건부채권매도, 표지어음매출, 금융채(후순위채 및 전환사채 제외)가 포함된다.

 

신 잔액기준 COFIX는 위의 COFIX 대상 상품에 기타 예수금, 기타 차입금 및 결제성자금 등을 추가로 포함된다.

 

잔액기준 COFIX와 신 잔액기준 COFIX는 일반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이 서서히 반영되나, 신규취급액기준 COFIX는 해당월 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됨에 따라 상대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이 신속히 반영되는 특징이 있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코픽스 연동대출을 받고자 하는 경우 코픽스의 특징을 충분히 이해한 후 신중하게 대출상품을 선택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