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한전, 현장 밀착형 안전 경영과 탄소 중립 속도 내는 두 번째 조직 개편

전용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1/07 [08:53]

한전, 현장 밀착형 안전 경영과 탄소 중립 속도 내는 두 번째 조직 개편

전용현 기자 | 입력 : 2022/01/07 [08:53]
사진=한전 홈페이지 캡쳐
사진=한전 홈페이지 캡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정승일)이 탄소 중립 실행력 강화와 전력 산업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 1월 1일 자로 조직 개편을 실시했다고 3일 밝혔다.

정승일 사장 취임 후 두 번째로 단행된 이번 개편의 주요 내용은 △현장 중심 안전관리 체계 재정립 △에너지 효율 컨트롤타워 기능 강화 △연대와 협력의 에너지 생태계 기반 구축 등이다.

이는 정승일 사장이 신년사에서 밝힌 ‘2022년을 탄소중립을 위한 실행의 원년으로 삼겠다’라는 새해 구상의 첫걸음이며, 지난해 11월 선포한 탄소 중립 비전인 ‘ZERO for Green’ 달성의 후속 조치다.

이 기사 좋아요
기자 사진
시민포털 지원센터 대표
내외신문 광주전남 본부장
월간 기후변화 기자
사단법인 환경과미래연구소 이사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