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스마트한전’, 2015 대한민국 모바일어워드 공공서비스부문 대상 수상

편집부 | 기사입력 2015/11/28 [19:00]

‘스마트한전’, 2015 대한민국 모바일어워드 공공서비스부문 대상 수상

편집부 | 입력 : 2015/11/28 [19:00]


[내외신문=한부길 기자]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지난 26일 미래창조과학부와 머니투데이가 주최하고 한국무선인터넷산업연합회와 머니투데이가 주관하는 2015 대한민국 모바일 어워드에서 공공서비스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한전은 ‘스마트한전’ 어플리케이션(앱)으로 공공서비스부문에 도전해 앱의 디자인, UI(User Interface)/UX(User Experience), 콘텐츠, 기능구현, 서비스 등 5개 항목에 대해 학계 및 업계 전문가들이 심사한 결과 대상이라는 성과를 거뒀다.

 

2015 대한민국 모바일 어워드는 소비자들에게 유용하고 혁신적인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앱)을 발굴하고 이를 통해 모바일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매년 개최된다.

 

‘스마트한전’은 한국전력의 대표적인 앱으로서, ‘Anytime Anywhere(언제, 어디서든)’이라는 모토 아래 모바일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0년 아이폰을 시작으로 2011년 안드로이드 서비스를 오픈했고, 현재까지 누적 다운로드 수 70만 건을 기록, 하루 평균 7천명 이상이 방문하는 등 서비스 이용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스마트한전’은 전기요금 조회와 납부 및 요금계산 뿐 아니라 간단한 업무처리나 처리결과 조회, 고장신고 및 위험설비 제보, 사업소 찾기 등 꼭 필요하고 고객이 자주 이용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