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학부모 희망 1순위, 국공립어린이집 … 인천시, 4년간 200개소 늘린다

- ’21년말 256개소 → ’26년 456개소 323억원 투입, 이용률 18.7%→ 30%
 - 민간·가정어린이집과 상생할 수 있는 국공립 확충방식 마련 추진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3/07 [08:43]

학부모 희망 1순위, 국공립어린이집 … 인천시, 4년간 200개소 늘린다

- ’21년말 256개소 → ’26년 456개소 323억원 투입, 이용률 18.7%→ 30%
 - 민간·가정어린이집과 상생할 수 있는 국공립 확충방식 마련 추진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3/03/07 [08:43]

 

▲ 인천광역시 CI(제공=인천시청)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인천시 믿고 맡길 수 있는 국공립어린이집을 대폭 늘리기로 했다.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보육 환경 조성을 위해 2026년까지 영유아 부모의 선호도가 높은 국공립어린이집을 200개소 이상 늘려, 456개소까지 확충하겠다고 7일 밝혔다.

 

2021년 학부모 대상 인천시 보육정책 수요조사 결과, 학부모들이 원하는 희망 1순위 보육정책은, 국공립어린이집의 확충인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이 같은 사회적 요구를 반영해 2021년말 기준 256개소인 인천시 국공립어린이집을 2026년까지 456개소로 늘려, 국공립어린이집 이용률을 18.7%에서 30%이상으로 끌어올릴 방침이다. 이에 필요한 예산은 약 323억 원이다.

 

우선 올해 시는 국공립어린이집 53개소를 신규로 확충한다. 이를 위해 시는 민간어린이집의 국공립어린이집 전환 활성화에 집중하기로 했다.

 

저출생, 원아감소 등으로 인해 매해 민간·가정어린이집이 매해 100개소 이상씩 폐원하는 어려운 상황에서, 민간·가정어린이집과 상생할 수 있도록 기존 공동주택 관리동 민간어린이집을 국공립으로 전환하거나 장기임차로 국공립화한다는 구상이다.

 

시는 보육의 공공성을 높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입주자 측면에서는 입주자 자녀의 국공립어린이집 우선 입소가 가능하고, 공동주택 브랜드 가치 상승과 선호도 증가로 주민 만족도가 크게 높아질 것으로 내다 보고 있다.

 

시는 공동주택 관리동 민간어린이집의 국공립어린이집 전환 활성화를 위한 개선비로 최대 5천만 원 지원해 기존 임대료를 보전하도록 하고, 어린이집에는 기자재비를 최대 1천만 원 지원해 초기 투자비용을 보전한다. 또 기존 원장의 임기도 5년간 보장한다.

 

그밖에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하면 기존 운영자 및 보육교직원 승계 호봉제 급여 지원으로 보육교직원 처우 개선 전환 어린이집 대상 컨설팅 및 교육을 통한 보육 서비스 향상 향후 추가 시설보수 필요시 기능보강사업비 지원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국공립어린이집 확충과 더불어 국공립어린이집 신임 원장에 대한 역량교육도 병행할 계획이다. 신규 국공립어린이집 질적 수준이 낮아지면 국공립어린이집의 전반적인 신뢰도를 떨어뜨리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시는 인천의 지역여건을 고려한 실효성 있는 공보육 인프라로서의 역할을 하는 공공형어린이집, 인천형어린이집 확충도 함께 추진한다.

 

올해 민간 부문의 우수한 어린이집 10개소를 공공형 어린이집을 신규 선정해, 143개소로 늘릴 계획이다. 안전한 급식 제공 및 위생관리 유지를 위한 조리원 인건비와 유아반(3~5) 활성화를 위한 운영비 등을 지원해 고품질의 공보육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인천형 어린이집은 올해 10개소를 신규 선정해, 193개소로 늘릴 계획이다. 인천형 어린이집은 교사 대 영아의 비율을 0세반의 경우 1:3에서 1:2, 1세반의 경우 1:5에서 1:4로 비율을 낮춰 교사와 아이 모두의 쾌적한 보육환경조성을 목적으로 추진하는 시 자체사업이다.

 

김지영 시 여성가족국장은 영유아 부모가 믿고 맡길 수 있는 국공립어린이집을 확충해 부모들의 양육 부담이 줄어 들기를 기대한다, “국공립어린이집 확충과 더불어 질 높은 보육서비스 제공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 좋아요
기자 사진
내외신문 부국장
내외신문 금감원 출입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 인천시, 도시재생사업 후보지 60여 곳 현장 조사
  • 인천시, 무주택 청년에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보증료' 지원
  • 인천광역시 '위기 임산부 지원 강화방안' 마련
  • 인천시, 하반기 도시농업 전문가 양성 교육생 모집
  • 인천시 '청년창업 경진대회' 개최…청년 아이디어 사업화 지원
  • 인천시, 서울7호선 청라연장선 추가역 신설해도 2027년 개통
  • 인천시, 공공형 어린이집 20개소 신규 모집
  • 인천시, 소통·공감 시민과의 대화 '제1회 오직 인천 토크' 성료
  • 인천시, 국내 최초로 '국제측지학 및 지구물리학 연맹총회' 유치
  •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집중호우 상황 점검하고 선제적 안전조치 지시
  • 인천시, 중봉터널 적격성조사 의뢰…26년 착공 목표
  • 인천시, 자살 예방을 위한 시민 인식 설문조사 실시
  • 인천시 '위성·드론·소나' 활용해 해안부터 바닷속 쓰레기 모니터링 한다
  • 인천 사람들이 말하는 인천 이야기 '오직 인천 토크' 18일 개최
  • 인천시, 보건의료노조 파업대비 긴급회의 개최…비상진료대책 마련
  • 인천시, WMI 세계수학경시대회 개최…전 세계 3천여 관광객 방문
  • 유정복 시장, 인천 '세계 10대 도시'를 위한 시정 현안 점검
  • 인천시, 도시계획의 발자취 '인천 도시계획이야기 60년' 발간
  • 인천시 '소상공인 공동물류센터' 10일 부터 운영 개시
  • 인천시, 글로벌 바이오 캠퍼스 메인캠퍼스로 최종 선정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