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광명시, 자발적 임대료 인하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영세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게 큰 용기와 희망을 주는 착한 임대인 운동이 확산해 더 많은 임대인이 동참해...

김학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3/13 [13:23]

광명시, 자발적 임대료 인하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영세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게 큰 용기와 희망을 주는 착한 임대인 운동이 확산해 더 많은 임대인이 동참해...

김학영 기자 | 입력 : 2020/03/13 [13:23]

[내외신문 김학영 기자] 경기도 광명시는 코로나 19로 인한 경기침체 여파로 이중고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자영업자를 위해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인하해주는 '착한 임대인(건물주)'에게 2020년분 재산세를 감면해준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착한 임대인'을 대상으로 올해 상반기(1월∼6월) 동안 인하해준 임대료 비율만큼 재산세를 최대 50%까지 감면해 주기로 결정했다.

이에 시는 임대료를 인하하는 건물주에게 지방세 감면 등의 내용을 담은 감면(안)을 마련해 오는 5월 시의회 의결 절차를 거쳐 7월과 9월에 부과되는 재산세에 바로 적용할 방침이다.

또한 코로나 19 확진자 및 격리자, 확진자 방문에 따른 휴업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업체 등에 대해 지방세 신고·납부기한 연장, 징수유예, 체납처분 유예, 세무조사 유예 등 세제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박승원 시장은 "코로나 19 여파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고통 분담으로 어려운 결정을 내려주신 착한 임대인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어려울 때일수록 서로 양보하고 함께 위로하는 사람이 먼저인 광명시를 위해 최대한의 세제지원을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영세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게 큰 용기와 희망을 주는 착한 임대인 운동이 확산해 더 많은 임대인이 동참해 주실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내외신문 / 김학영 기자  hyk7117@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