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남동구,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선제 대응에 총력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2/08/26 [11:14]

남동구,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선제 대응에 총력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2/08/26 [11:14]
남동구 간석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사진제공=남동구청)
남동구 간석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사진제공=남동구청)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인천시 남동구가 집중호우 시 침수피해 예방을 위해 하수 구조물 정비와 침수방시시설 설치 등 선제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26일 구에 따르면 최근 집중호우 전 원활한 배수를 위해 사업비 4억 원을 들여 3,153곳의 하수도 시설물을 사전 정비했다고 밝혔다.

또한 반지하 주택 침수를 방지하기 위해 물막이판 등 침수 방지시설 설치에 주력해 최근 5년간 1,012세대에 시설 설치를 완료했다.

이를 통해 남동구는 최근 수도권 곳곳에 막대한 피해를 낸 집중호우 시 다른 지역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었다.
 
구는 또한 상습 침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현재 간석·구월지구에 우수저류시설 설치를 진행 중이며, 농경지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소하천(소곡천, 음실천) 정비사업 등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선제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박종효 구청장은 “간석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으로 지역주민들의 생활 불편이 있지만, 집중호우로부터 구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재산상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필요한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정비와 사전 대응을 통해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적극 예방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