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기현 내일 이재명 회동..취임 인사차 예방

-여야 대표 첫 회동..민생 경제 한 목소리 나오나..

김봉화 | 기사입력 2023/03/14 [14:36]

김기현 내일 이재명 회동..취임 인사차 예방

-여야 대표 첫 회동..민생 경제 한 목소리 나오나..

김봉화 | 입력 : 2023/03/14 [14:36]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가 15일 취임 인사 차원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예방한다.김기현 국민의힘 당 대표는 지난 8일 전당대회에서 신임 당대표로 당선된 후 야당 대표들을 만나 민생에 대한 논의를 이어 가겠다는 입장을 밝힌바 있다.

 

유상범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14일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과 인터뷰에서 김 대표의 해당 일정을 공개하며 내일인 15일 오전 국회에서 김기현 대표가 이재명 대표를 예방할 예정이다.

 

유 대변인에 따르면 이번 회동은 김 대표가 먼저 추진·제안했고 여야 대표의 회동은 이번이 처음으로, 김 대표의 당선 이후 일주일 만에 이루어 지며 시각은 오전 10시 30분 이라고 유 대변인은 밝히며 "김기현 대표가 새로 당선 됐으니 야당 대표를 예방하는 형식"이라고 전했다.

 

앞서 김 대표는 지난 8일 전당대회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이 대표를 비롯한 야당 지도부와 '최대한 빨리 만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그는 여건이 맞아 일찍 가능하면 최대한 빠른 시일 내 이 대표를 포함한 야당 지도부를 찾아뵙고 국민 민생을 살리기 위한 과제 해결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이 대표도 지난 9일 페이스북을 통해 김 대표의 당선을 축하 하면서 "정당에는 여야가 있어도 국민 앞에는 여야가 따로 없다"며 "'잘하기 경쟁'으로 위기에 처한 국민의 삶을 구하는데 머리를 맞대고, 민생 경제 위기와 평화 위기를 극복하는 데 함께 힘을 모아주실 것을 당부 드린다"는 입장을 냈다.

 

내일 여야 대표의 회동으로 여야의 극한 대립이 다소 풀릴지는 미지수 이지만 어려운 경제라는 화두는 공감대를 이룰 것으로 보여지는 가운데 김기현.이재명 여야 대표의 회동에서 어떤 말들이 나올지에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naewaynews1@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