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한·말레이시아 국세청장, 현지 진출기업 '세정지원' 약속…이중과세 해결 협력

- 한·말레이시아 국세청장 회의에서 진출기업 세정지원과 정보교환 활성화 논의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5/11 [10:04]

한·말레이시아 국세청장, 현지 진출기업 '세정지원' 약속…이중과세 해결 협력

- 한·말레이시아 국세청장 회의에서 진출기업 세정지원과 정보교환 활성화 논의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3/05/11 [10:04]

▲ 김창기 국세청장이 지난 10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린 3차 한·말레이시아 국세청장 회의에서 모흐드 니좀 사이리 말레이시아 국세청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국세청)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말레이시아 양국 국세청이 현지에 진출한 기업이 사업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기업의 이중과세 문제 해결을 위한 세정협력 및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세정지원을 약속했다.

 

김창기 국세청장은 지난 10(현지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모흐드 니좀 사이리 말레이시아 국세청정과 '3차 한·말레이시아 국세청장 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양국 국세청장은 진출기업이 사업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기업의 이중과세 문제 해결을 위한 세정협력 및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세정지원을 약속하고 지능적 역외탈세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정보교환을 활성화해 국제 공조 체계를 더욱 공고히 하기로 했다.

 

말레이시아는 한국의 제12위 교역국으로 작년 교역 규모는 역대 최고치인 267억 불을 기록했으며, 최근 우리 기업의 대()말레이시아 해외직접투자도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

 

양국 교역·투자가 증가함에 따라 과세당국 간 세정협력을 통해 우리 기업에 공정하고 우호적인 세정환경을 조성하고, 기업의 경쟁력을 세정 측면에서 뒷받침할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말레이시아는 20189월부터 역외탈세 대응을 위한 중요한 국제 공조 체계 중 하나인 다자간 금융정보 자동교환에 참여하고 있으며, 향후 양국 간 조세정보 교환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양국 국세청장은 기업이 안정적으로 투자하고 경영에만 전념할 수 있는 세정환경 조성이 필수적이라는 점에 의견을 모으고, 기업의 이중과세 부담 해소를 위한 상호합의절차 및 이전가격 사전승인 제도를 활성화하기로 의견을 나눴다.

 

김창기 국세청장은 청장회의에 앞서 말레이시아 진출기업 세정간담회를 개최해 진출기업의 세무애로와 건의 사항을 청취했다. 이를 말레이시아 국세청에 전달하고 우리 기업과 교민에 대한 적극적인 세정지원을 요청했다.

 

특히 김 청장은 지난 2월 말레이시아 국세청이 한국기업을 위한 민원담당자(코리안데스크)를 지정해 우리 진출기업을 전담하는 소통 창구를 마련해 준 것에 깊은 사의를 표했다.

 

양국 국세청장은 지능적 역외탈세에 효과적인 대응을 위해 과세당국 간 긴밀한 조세정보 공조가 필수적이라는 점에 인식을 같이하고, 금융정보 자동교환의 활성화에 대해 논의해 교환대상 금융정보의 품질 향상과 교환정보의 활용도를 제고하는 방안에 대한 서로의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고, 앞으로도 양국의 조세정보 공조 체계를 공고히 하기로 했다.

  

국세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외국 과세당국과의 발전적인 세정외교를 펼쳐, 우리 진출기업의 이중과세 문제를 적극적으로 해결하고 역외탈세 대응을 위한 조세정보 공조를 지속해서 강화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 좋아요
기자 사진
내외신문 부국장
내외신문 금감원 출입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 한·몽골 국세청장 회의…몽골 국세청 '한국 기업 세정지원'
  • 국세청, 집중호우 피해 납세자에 대한 세정지원 적극 실시
  • 인천지방국세청, 신규・예비 창업자를 위한 '세금교실' 운영
  • 김창기 국세청장, 광주AI창업캠프 입주기업 찾아 AI 현장의 목소리를 듣다
  • 국세청 '아름다운 납세자' 상(賞) 수상자 초청행사 열어
  • 국세청, 7월 부가가치세 신고는 쉽고 편리한 '홈텍스'로
  • 국세청, 로스쿨 재학생 37명 대상 국세 실무수습 실시
  • 국세청, 고위직 인사 실시…가급 1명, 나급 19명
  • 상속세 납부대상 6% 수준 …절반은 10억~20억 물려받아 평균 7600만원 납부
  • 국세청, 올해 상반기 과장급 인사 단행
  • 국세청 '매입자발행계산서' 제도 7월부터 시행
  • 국세청 "반기분 근로장려금 가구당 평균지급액 전년보다 10% 증가"…27일 일괄 지급
  • 가업승계 마지막 퍼즐 '국세청 세무컨설팅' 확대
  • 국세청, 납세자의 권리 '납세자보호위원회'가 함께한다
  • 한·일 국세청장, 5년 만에 회동…협력의지 재확인
  • 5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6월 말까지 신고해야…가상자산계좌도 대상
  • 국세청, 역외탈세자 52명 세무조사
  • 국세청장 충주성심학교 방문해 '찾아가는 조세박물관' 진행
  • 국세청, 중견기업 '수출・투자' 성장지원에 앞장선다
  • 국세청, 변칙적 재산은닉 '고액체납자 557명' 집중 추적 조사
  •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