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공항공사, 세계 공항 최초로 CES 2023 참가해 K-Airport의 새로운 모델 제시

- 1월 5일∼8일 CES 2023 인천공항관 운영, 미래신기술 공항 적용사례 선보여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1/08 [08:58]

인천공항공사, 세계 공항 최초로 CES 2023 참가해 K-Airport의 새로운 모델 제시

- 1월 5일∼8일 CES 2023 인천공항관 운영, 미래신기술 공항 적용사례 선보여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3/01/08 [08:58]

▲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5일부터 8일(현지시각)까지 4일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CES 2023에 참가하여 인천공항관을 운영했다. 사진은 지난 5일 CES 2023 인천공항관 현장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사진 가운데)이 신기술 관련 설명을 듣고 있는 모습(사진제공=인천공항공사)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은 지난 5일부터 8(현지시각)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최대 규모 IT, 가전제품 전시회인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23에 세계 공항 최초로 참가하여 인천공항관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이번 CES는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오프라인 대면행사로 개최되면서 약 10만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는 등 성황리에 진행됐다.

 

공사는 세계 공항 최초로 CES에 참가하여 인천공항관을 조성하고, 메타버스, UAM, 생체인식 등 미래신기술과 융합된 공항 여객서비스 및 운영기술을 전시함으로써 미래공항의 콘셉트와 청사진을 제시하였다.

 

CES 2023 인천공항관은 미래공항을 주제로 집에서부터 탑승까지 공항 여객서비스의 전 과정 및 디지털트윈 기반의 첨단 공항운영 방식을 관람객이 직접 체험해볼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구체적으로 집에서 생체정보를 등록하고 등록된 생체정보로 공항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마이에어포트와 스마트패스, 미래항공교통 이동수단인 UAM(Urban Air Mobility), 장소에 구애 없이 정확한 안내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인천공항 주차 내비게이션과 인천공항 AR 실내내비게이션, 디지털트윈 기반의 VR 인천공항 가상체험 서비스와 3차원 항공교통 관제 시스템 및 자율주행으로 공간정보를 수집하는 메타에어포트까지 인천공항과 중소기업이 공동 개발한 다양한 신기술들이 적용된 변화하는 인천공항의 모습을 실감나게 구현하였다.

 

또한 지난 5(현지시각)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CES 인천공항관 현장에서 국내외 유수 IT 기업 관계자들과 함께 미래공항의 모습과 인천공항의 역할에 대해 심도 있는 토의를 나누고 신기술 개발 등에 대한 상호 협력체계 구축을 요청하였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세계 공항 최초로 CES에 참가하여 우리나라 공항산업 기술력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공사는 다양한 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공항산업에 적용할 수 있는 새로운 기술 개발을 직접 주도해 나감으로써 미래 공항 산업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 인천공항공사, 스카이72 골프클럽에 인천지원 강제집행 실시 관련 입장
  • 인천공항공사, 세계 공항 최초로 CES 2023 참가해 K-Airport의 새로운 모델 제시
  • 인천국제공항, 계묘년 새해 첫 고객맞이 환영행사 개최
  • 인천공항공사, 파리공항그룹(ADP)과 '탄소중립공항 구현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 체결
  • 인천공항공사, 항공·공항산업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다시 날다’간담회 개최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