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당진시 최유진 주무관, 지방세 발전포럼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

“바퀴 달린 컴퓨터의 세상, 미래 차 산업의 지방세 과세 연구”

강봉조 기자 | 기사입력 2022/11/22 [05:29]

당진시 최유진 주무관, 지방세 발전포럼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

“바퀴 달린 컴퓨터의 세상, 미래 차 산업의 지방세 과세 연구”

강봉조 기자 | 입력 : 2022/11/22 [05:29]

 사진 / 최유진 주무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 최유진 주무관이 행정안전부에서 지난 1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개최한‘2022년 지방세 발전포럼에서 충청남도 대표로 출전해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 대회에서는 각 시·도별 대표 발표자 17명이 지방세 발전을 위해 연구한 과제 내용을 발표했다.

 

이날 최 주무관은바퀴 달린 컴퓨터의 세상, 미래 차 산업의 지방세 과세 연구를 주제로 자율주행(FSD)차 상용화 시대에 대비한 자율주행기능에 대한 과세 타당성 및 단계적 과세 방안을 다룬 연구 내용을 발표해 우수상인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특히 자율주행차 도입 초기와 안정기에 각각 적합한 과세 방안을 제안하고 그에 따른 세수 증대 효과를 정확하게 분석하여 현실성 있는 연구 결과를 이끌어 낸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인식 세무과장은이번 연구는 미래에 대한 현실성 있는 과세 개편과 지방세수증대에 대한 세무 공무원들의 관심과 끊임없는 연구를 통해 얻은 귀중한 성과라며 이러한 노력들이 실질적인 세수 증대로 이어져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귀중한 재원으로 쓰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현재 당진시 송산면에서 근무하고 있는 최유진 주무관은 지난 97충청남도가 주최한 ‘2022년 지방세 연구과제 발표대회에서도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