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영등포구, 내년도 예산안 8293억 원 편성…올해보다 5.7%↑

- 2022년 대비 445억 원 증액…일반회계 7974억원, 특별회계 319억원 - 사회적 약자 동행, 안전한 도시환경, 과학・문화도시 조성 등 중점 - 영등포구의회 심의, 본의회 의결 거쳐 12월 21일 최종확정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2/11/21 [08:44]

영등포구, 내년도 예산안 8293억 원 편성…올해보다 5.7%↑

- 2022년 대비 445억 원 증액…일반회계 7974억원, 특별회계 319억원 - 사회적 약자 동행, 안전한 도시환경, 과학・문화도시 조성 등 중점 - 영등포구의회 심의, 본의회 의결 거쳐 12월 21일 최종확정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2/11/21 [08:44]

▲ 영등포구청 청사 전경(사진제공=영등포구청)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2023년도 세입세출예산안을 8293억 원으로 편성하고 구 의회에 제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2022년 대비 445억 원(5.7%) 증액된 규모로, 분야별로는 복지 및 보건 분야 예산이 431억 원 늘어난 4589억 원이 편성돼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내년도 예산안은 민선8희망, 행복, 미래도시 영등포의 구정목표 실현을 위한 첫 번째 본예산으로, 사회적 약자를 위한 희망 안전망 강화 모두가 행복한 안전하고 살기 좋은 도시인프라 구축 미래를 선도하는 과학문화도시 조성 등에 집중 투자한다.

 

먼저 고물가, 고금리 등으로 어느 때보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취약계층의 복지를 더욱 탄탄히 지원한다. 저소득층의 생계안정을 위해 생계급여, 기초연금 등에 1920억 원을 편성하고 장애인, 1인가구, 다문화 등 사회적으로 소외되기 쉬운 취약계층 지원에 308억 원을 편성하여 나눔과 배려가 있는 따뜻한 사회 조성에 앞장선다.

 

동시에, 불황에 타격이 큰 소상공인, 전통시장 등을 위해 37억 원을 투입, 융자지원, 경영컨설팅 등 맞춤형 지원을 실시하고 500억 원 규모의 지역사랑상품권을 발행하여 지역경제에 따뜻한 온기를 불어넣는다는 계획이다.

 

또한 기후변화의 영향으로 증가하고 있는 재난으로부터 이웃을 지키고 모두가 행복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안전 및 인프라에 313억 원 규모의 투자를 단행한다.

 

갑작스러운 폭우에 대비할 수 있도록 빗물받이 준설, 풍수해 용역 등 풍수해 예방사업에 68억 원을 우선 편성했으며, 안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장애인 전동보장구 보험, 자전거 보험 등 구민 대상 안전 보험 사업을 신규 추진한다.

 

아울러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 구축과 도시 경쟁력 제고를 위해 12억 원을 투입하여 경부선 일대 종합발전 마스터플랜, 준공업지역 발전방안 마련 등 중장기 미래 전략을 수립하고 모아타운 등 미래 주거공간 개선에도 힘을 쏟는다.

 

현재 추진 중인 신길문화체육도서관 건립, 영등포동 공공복합시설 건립 등 주민 생활과 맞닿은 생활문화 인프라 조성에는 186억 원을 투자하여 구민 삶의 질 개선과 행복지수 상승에 기여한다.

 

이와 함께 급변하고 있는 사회 환경에 맞춰 미래를 선도하는 과학문화도시 조성 사업에도 108억 원을 편성했다.

 

과학교육 생태계 조성에 14억 원, 소프트웨어 교육 등 학교별 특화교육 지원에 22억 원, 4차산업 맞춤형 교육 및 청년인턴 등 취업연계 사업을 추진하는 데 11억 원을 반영하여 미래를 이끌어갈 융합 인재를 육성하고 청년세대의 꿈 사다리를 복원한다.

 

서울시 유일의 문화도시인 영등포의 위상을 높이고 내재된 문화역량을 더욱 강화하기 위한 노력도 이어 나간다.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 문화를 촉진하고 구민 누구나 일상에서 다채로운 문화를 향유할 수 있도록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 사업 등에 31억 원을 편성했다.

 

또 도심 속에서 건강하고 활기찬 여가를 누릴 수 있도록 체육시설 환경개선, 생활체육프로그램 운영 등 생활체육 저변 확대에 23억 원을 반영, 내일이 풍요로운 영등포 조성에도 힘을 실었다.

 

2023년도 예산안은 오는 126일부터 20일까지 총 15일간 진행되는 영등포구의회 심의와 1221일 본회의 의결을 거쳐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차해엽 기획예산과장은 경기침체로 인한 어려운 재정여건 속에서 약자 지원 등 다양한 재정수요를 충족하면서도 구민과 영등포의 미래를 위해 반드시 추진해야 하는 사업을 중심으로 예산을 편성했다”고 말했다.

 

이어 줄일 곳은 줄이고 쓸 곳은 제대로 쓰는 전략적 재정운영으로 사회적 약자와의 동행, 구민 안전, 미래 발전기반 강화 등 구민 삶에 든든한 힘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 영등포구 '여성 맞춤형 금융교육' 실시
  • 영등포구 '복지도움 신청' 게시판 개설 …"위기가구 신고 홈페이지에서 간편하게"
  • 영등포구립여성합창단 '제15회 정기연주회' 개최
  • CSR 확산 앞장서는 영등포…기업 및 공공기관 대상 온라인 아카데미 운영
  • 영등포구 '전·월세정보마당' 구축…흩어진 전·월세 정책정보 한눈에
  • 영등포구, 내년도 예산안 8293억 원 편성…올해보다 5.7%↑
  • 영등포구, 2023년 겨울방학 대학생 아르바이트 모집
  • 영등포구, 찾아가는 '재개발·재건축 상담센터' 운영
  • 영등포구 '모바일 빨간우체통' 운영…위기가구를 발견하면 알려주세요
  • 영등포구, 아동학대 예방 표어 컵홀더 2만 3천장 배부
  • 영등포구, 수능 특별교통대책 마련…무료 차량 지원
  • 영등포구, 소상공인 디지털 역량 교육 강화…'2022 영등포 소상한 클래스' 운영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