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_로그인 취재국_로그인 시민기자_등록
모든 시민은 기자다!
기자_윤리강령 정치.행정 중소벤처.IT 경제TV 전국종합 인권.복지 오피니언 뉴스_보도자료 Press 광장
뉴스 보도자료
뉴스 보도자료
지역 뉴스네트
포토 뉴스
포토 공유
시민기자사업PR
세상이야기
포털에 뉴스 전송
이슈/아젠다
여론광장
열린게시판
워싱턴에서 전하는 장애인 소식
인터뷰
지면_신문보기
시민기자 활동
 ▷ 전체뉴스
 ▷ 사업PR
 ▷ 활동규정
 ▷ 윤리강령

> 뉴스 보도자료 > 뉴스 보도자료


  엮인글(트랙백)    주소복사    스크랩    SMS    다중메일    프린트    전체기사목록  
편집부 기자 ▶ 프로필 보기 ▶ 일촌맺기
mbcclub@yahoo.co.kr ▶ 이메일 보내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내외신문 18-07-12 18:32 | 최종업데이트 18-07-12 18:32    
태그와 태그는 쉼표로 구분하며, 10개까지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Story in spece” 주미희 작가 초대전, 강남구에 위치한 Gallery artcelsi


주미희 작가, ‘공간속의 이야기(Story in spece) 안에서 두가지 방법으로 표현’

[내외신문= 김태정 편집위원] 다양한 커리어의 예술가들을 초대 전시하고 있는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Gallery artcelsi에서 주미희 작가 초대전이 열리고 있다.

주미희 작가는 조선대학교 미술대학 조소과 졸업 및 동 교육대학원 미술교육과를 졸업하고 프랑스 파리 8대학 조형예술과 석사를 마치고 한국에 돌아온 후 모교 및 여러 학교에서 학생들을 양성하면서 활발히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중이다.

현재 그녀는 한국미술협회, 전국조각가협회, 광주전업작가회, 백학조각회, 남도조각회, 광주. 전남여성작가회원으로 활동하면서 서울, 광주, 부산, 순천, 강진, 담양, 장성에서 개인전 18회를 개최하고 국제여성미술제, 한·일 현대미술특별교류전, ‘말레시아 페낭 레지던스’초대전 및 그 외 단체전 150여회 이상 참여 전시하며 지금까지 열정적으로 활동하는 작가이다.

이번 전시의 큰 테마는 공간속의 이야기(Story in spece) 안에서 두가지 방법으로 표현한다. 첫 번째는 아카데믹한 전통조각재료인 흙, 돌, 브론즈가 아닌 가는 철사와 가는 색실을 사용하여 수천 명의 아주 작은 사람 형상들을 만들어 공간속의 이야기를 상징적으로 표현하는 입체 부조작품이고 두 번째는 가는 철사로만 표현하는 우연과 인연의 관계를 끈, 즉 선으로 표현하는 “Wire Drawing" 이다.

여기서 작가는 “공간이란 보여 지는 물리적인 공간이 아니고 추상적인 공간을 의미한다. 추상적인 공간이란 집단 또는 개인의 주변상황, 분위기, 감정 등을 나타 낼 수 있다”라고 말한다. 이러한 공간속에서 분주히 살아가고 있는 천태만상의 사람들의 인생 살아가는 이야기

“어쩌면 우린 여러 가지 색실로 엉켜있는 듯이 자신의 여러 감정에 뒤엉켜져 자신만의 색들로 보여 지며 - 공간, 즉 감정의 공간인 추상적인 공간 안에서 살아가고 있지 않는가..............이것이 바로 인생의 본질이 아닐까? 죽음 앞에서는 허무하고 허무한 천태만상의 구더기 인생들......그러나 이 허무한 세상에서 찾을 수 있는 진정한 진리는 존재한다.” 라는 작가노트에 있는 글처럼 주미희 작가의 작품을 보노라면 인생들의 허무한 삶을 살기위한 처절함과 절절함이 느껴진다.

“Story in spece”의 명제로 진행중인 주미희 전시는 7월 7일(토)부터 7월 20일까지(금) 2주 동안 열린다. 

수정 | 삭제 | 답글
엮인글(트랙백) 주소:http://naewaynews.com/wellplaza/site/board/trackback.php?index_no=215204 복사
엮인글 0개
신천지로 옮겨 간 장로들, “한기총, 이미 자정능력 잃어”
신은영작가 서울과 부산 초대전에 한, 중 작가들 우정전시
→뉴스홈으로   ↑ top




"젊은이들은 어떤 꿈을 꾸고있나요?"



제5회 대한민국 바른 언론 지도자 상 수상



공지게시판
- [공지] 제4차 네이버...
- 제16회 서울국제청소년영화제에...
- <인사> 내외신문
시민기자 보도자료
- 추미애 "규제.개혁 현장의...
- 문희상 국회의장 "모든 권력은...
- 강제개종 피해자, 상반기만...
- 부산경찰청, 불법촬영 ‘딱...





시민기자 사업PR
내 사업 PR 하고...
“꿈과 희망이 넘치는 세상”  내외신문...
"유비쿼터스,...
배달코리아 , 배달 어플리케이션의 선두로...
삼성 갤럭시 S2...
내외신문 구독자 이벤트 삼성 갤럭시 S2 공짜로...
무더운 여름 아쿠아...
마몽드는 올해 여름무더위 로부터 자극받는...

우수추천업체
청계천 주변 최고의...
  청계천 주변 최고의 레스토랑, 탑클라우드   -서울 종로타워 33층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전체 / 주간 / 월간
소외된 자들의 목소리를...
韓ㆍ日 독도갈등 재점화 조짐
대규모 ‘실직대란’이 시작됐다
고 최진실, 전 매니저...
인천청, 생계침해범죄 대책...
청계천 주변 최고의...
'09년 생계형 화물경유차...
2009 달라지는 서울생활 2편...


 
 

신문사소개 | 제휴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수집거부 | 광고문의 | 광고단가표 | 독자권익위원회 |
본사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4가 281 삼부르네상스 한강 605 내외신문 대표이사 / 발행인 全炳吉
(代) (02)783-6115 : 015-8507-2845 (24시문자전용)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l e-mail: goinfomaker@gmail.com
신문등의 자유와 기능보장에 관한 법률 제12조의 규정에 따른 문광부등록: 경기다01118(2008.12.12) 」
내외신문은 한국인터넷신문방송협회 정회원사입니다.
Copyright ⓒ 1996 뉴스인포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mbcclub@naver.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