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_로그인 취재국_로그인 시민기자_등록
모든 시민은 기자다!
기자_윤리강령 정치.행정 중소벤처.IT 경제TV 전국종합 인권.복지 오피니언 뉴스_보도자료 Press 광장
뉴스 보도자료
뉴스 보도자료
지역 뉴스네트
포토 뉴스
포토 공유
시민기자사업PR
세상이야기
포털에 뉴스 전송
이슈/아젠다
여론광장
열린게시판
워싱턴에서 전하는 장애인 소식
인터뷰
지면_신문보기
시민기자 활동
 ▷ 전체뉴스
 ▷ 사업PR
 ▷ 활동규정
 ▷ 윤리강령

> 뉴스 보도자료 > 뉴스 보도자료


  엮인글(트랙백)    주소복사    스크랩    SMS    다중메일    프린트    전체기사목록  
강용구 기자 ▶ 프로필 보기 ▶ 일촌맺기
k8462302@naver.com ▶ 이메일 보내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내외신문 18-06-11 15:40 | 최종업데이트 18-06-11 15:40    
태그와 태그는 쉼표로 구분하며, 10개까지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울트라 코리아 2018, 최다 관객수 갱신하며 성료

18만 관객과 103팀의 아티스트가 만든 완벽한 페스티벌

- 제드, 체인스모커스, 데이비드 게타, 악스웰·인그로소 등 전 세계 최정상 아티스트 총 출동

 - 3일간 메인, 라이브, 레지스탕스, 매직비치 스테이지까지 4개의 무대 모두 관객으로 꽉 들어차

[내외신문=강용구 기자] 완벽한 여름 밤을 선사한 뮤직 페스티벌, ‘울트라 코리아 2018(ULTRA KOREA 2018, UMF KOREA)’이 지난 주말 3일간 약 18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최다 관객수를 갱신, 또 한번 최고의 최고를 입증하며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

공연 전부터 압도적인 아티스트 스케일로 눈길을 사로 잡은 울트라 코리아 2018에는 체인스모커스(The Chainsmokers), 제드(Zedd), 데이비드 게타(David Guetta), 악스웰·인그로소(Axwell Λ Ingrosso), 스티브 안젤로(Steve Angello), Galantis(갈란티스), Carl Craig (칼 크레이그) 등 라인업에 예고되었던 초대형 아티스트가 모두 참석해 울트라 코리아 2018 무대를 빛냈다.

세계 최정상 헤드라이너뿐만 아니라 울트라 코리아 무대에 오른 이상순, 윤미래, 드렁큰 타이거와 같은 익숙한 국내 뮤지션들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하는 자리로도 거듭났으며, 해외에서는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으나, 아직 국내에서는 잘 알려져 있지 않았던 모드스텝(Modestep), (Zhu)의 라이브 스테이지 또한 관객의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103팀의 아티스트가 메인 스테이지 및 라이브, 레지스탕스, 매직비치 스테이지에 올라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으로 3일 내내 가득 채웠으며, 4개의 무대 모두 관객으로 가득 차 열렬한 호응을 받았다. 특히 올해 공연은 힙합, 밴드, 테크노, 트랩 등 다채로운 장르를 아우르는 라인업으로 점차 세분화 되어가는 일렉트로닉 댄스 음악 장르를 다양하게 수용했다는 점에서 높게 평가 받았다.

세계 최고 퀄리티를 갖춘 울트라 코리아의 무대효과도 높은 호평을 받았다.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의 비트에 맞춰 하늘을 물들이는 레이저 퍼포먼스는 초대형 뮤직 페스티벌의 진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줬으며, 페스티벌에 참석한 관객들에게 황홀한 경험을 선사했다. 특히 데이비드 게타 공연 때에는 서울 하늘을 수놓는 폭죽과 불꽃놀이로 음악의 감동을 배가시켰다. 이 폭죽과 불꽃은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을 따라 한 바퀴 두르는 퍼포먼스로 울트라 코리아2018의 마지막을 절정으로 끌어 올렸다.

또한 울트라 코리아 스테이지 외에도 다양한 즐길 거리가 풍성했다. 올해에도 세계적인 그래피티 아티스트 6팀이 내한해 무대와 관객 사이에서 라이브 아트 액티배이션즈(Live Art Activations)를 선보였다. 듣고 즐기는 재미를 넘어 3일간 현장 곳곳에서 점차 완성되어가는 예술작품을 직접 보고 만끽하는 재미까지 더해져 문화의 다양한 요소를 복합적으로 아우르는 대표적인 페스티벌로 자리 잡았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화장실과 휴게 공간의 확충으로 관객들이 긴 시간 편안하게 페스티벌을 즐길 수 있게 배려했다.

울트라 코리아 관계자는 올해로 7주년을 맞은 울트라 코리아가 이번에도 3일간 18만명이라는 기록적인 관객 수치를 달성하고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 울트라 코리아가 아시아 최고의 뮤직 페스티벌로 자리잡은 것은 공연장을 가득 채워준 음악을 사랑하고 성숙한 공연 문화를 갖춘 관객들 덕분이었다함께 아름다운 축제를 만들어 주신 관객들께 감사 드리며, 내년에도 더욱 놀라운 무대로 돌아올 것을 약속 드린다고 말했다.

수정 | 삭제 | 답글
엮인글(트랙백) 주소:http://naewaynews.com/wellplaza/site/board/trackback.php?index_no=214421 복사
엮인글 0개
3015명 중소벤처기업인, 박원순 서울시장후보 지지선언
‘돌아온 국민가수’ ROAD FC 박상민 부대표, 신곡 ‘그대 웃어...
→뉴스홈으로   ↑ top




"젊은이들은 어떤 꿈을 꾸고있나요?"



제5회 대한민국 바른 언론 지도자 상 수상



공지게시판
- [공지] 제4차 네이버...
- 제16회 서울국제청소년영화제에...
- <인사> 내외신문
시민기자 보도자료
- 경북경찰청,...
- 전북경찰청 제9지구대, 터널 내...
- 한국차문화연합회 『제19회...
- [기 고] 기표용구의 비밀





시민기자 사업PR
내 사업 PR 하고...
“꿈과 희망이 넘치는 세상”  내외신문...
"유비쿼터스,...
배달코리아 , 배달 어플리케이션의 선두로...
삼성 갤럭시 S2...
내외신문 구독자 이벤트 삼성 갤럭시 S2 공짜로...
무더운 여름 아쿠아...
마몽드는 올해 여름무더위 로부터 자극받는...

우수추천업체
청계천 주변 최고의...
  청계천 주변 최고의 레스토랑, 탑클라우드   -서울 종로타워 33층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전체 / 주간 / 월간
소외된 자들의 목소리를...
韓ㆍ日 독도갈등 재점화 조짐
대규모 ‘실직대란’이 시작됐다
고 최진실, 전 매니저...
인천청, 생계침해범죄 대책...
청계천 주변 최고의...
'09년 생계형 화물경유차...
2009 달라지는 서울생활 2편...


 
 

신문사소개 | 제휴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수집거부 | 광고문의 | 광고단가표 | 독자권익위원회 |
본사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4가 281 삼부르네상스 한강 605 내외신문 대표이사 / 발행인 全炳吉
(代) (02)783-6115 : 015-8507-2845 (24시문자전용)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l e-mail: goinfomaker@gmail.com
신문등의 자유와 기능보장에 관한 법률 제12조의 규정에 따른 문광부등록: 경기다01118(2008.12.12) 」
내외신문은 한국인터넷신문방송협회 정회원사입니다.
Copyright ⓒ 1996 뉴스인포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mbcclub@naver.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