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_로그인 취재국_로그인 시민기자_등록
모든 시민은 기자다!
기자_윤리강령 정치.행정 중소벤처.IT 경제TV 전국종합 인권.복지 오피니언 뉴스_보도자료 Press 광장
뉴스 보도자료
뉴스 보도자료
지역 뉴스네트
포토 뉴스
포토 공유
시민기자사업PR
세상이야기
포털에 뉴스 전송
이슈/아젠다
여론광장
열린게시판
워싱턴에서 전하는 장애인 소식
인터뷰
지면_신문보기
시민기자 활동
 ▷ 전체뉴스
 ▷ 사업PR
 ▷ 활동규정
 ▷ 윤리강령

> 뉴스 보도자료 > 뉴스 보도자료


  엮인글(트랙백)    주소복사    스크랩    SMS    다중메일    프린트    전체기사목록  
편집부 기자 ▶ 프로필 보기 ▶ 일촌맺기
kbs@naewaynews.com ▶ 이메일 보내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내외신문 17-12-03 12:43 | 최종업데이트 17-12-03 12:43    
태그와 태그는 쉼표로 구분하며, 10개까지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낚싯배 충돌 사고 브리핑 하는 황준현 인천해양경찰서장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황준현 인천해양경찰서장은 3일 인천,해양경찰서에서 낚싯배 충돌 시고와 관련해 “실종자 2명을 찾기 위해 구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낚싯배에 타고 있던 22명 중 현재까지 7명이 숨지고 6명은 의식불명 상태다. 생존자는 7명"이라고 밝혔다.3일 인천,해양경찰서에서 황준현 서장이 사고와 관련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사진=해양경찰청 제공.

다음은 황준현 인천해양경찰서장의 브리핑 전문.
인천해양경찰서장 황준현입니다.

지금부터 오늘 새벽 6시 09분경 영흥도 진두항 남서방 해상에서 급유선과 낚시어선이 충돌하여 낚시어선이 전복된 상황에 대해 설명하겠습니다. 

 □ 사건 및 구조개요입니다.
오늘 새벽 6시 09분경 인천 영흥도 진두항 남서방 1마일 해상에서 336톤 급유선 명진15호와 9.77톤급 낚시어선 선창 1호가 충돌하여 선창 1호가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하였습니다.

이 사고로, 낚시어선이 전복되며 승선원 22명이 선체 내에 갇히거나 바다에 빠졌습니다.그 중 선체 내에 있던 13명은 구조대에서 선체내로 진입 구조하였으며, 나머지 7명은 인근해상에서 표류중인 것을 해경 경비세력 이 구조하였습니다.
 
현재, 나머지 2명을 찾기 위해 구조작업에 총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대통령께서는 해경 지휘관 중심으로 수색 구조에 전 세력을 동원하여 구조에 만전을 다하고,의식불명자 대상 구호 및 의료조치와 사고자 가족 분들에게 즉시 알리고 심리안정 조치 등에 최선을 다하며,
마지막 한명까지 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하셨습니다.

(kbs@naewaynews.com)
수정 | 삭제 | 답글
엮인글(트랙백) 주소:http://naewaynews.com/wellplaza/site/board/trackback.php?index_no=209130 복사
엮인글 0개
이개호 최고위원,국회의원 아름다운 말 선플상 수상
인천,영흥대교 해상에서 낚시배와 급유선 충돌..해경 필사적 구...
→뉴스홈으로   ↑ top





"젊은이들은 어떤 꿈을 꾸고있나요?"



제5회 대한민국 바른 언론 지도자 상 수상



공지게시판
- [공지] 제4차 네이버...
- 제16회 서울국제청소년영화제에...
- <인사> 내외신문
시민기자 보도자료
- 자유학기제 및 자유학년제...
- "아름다운 선행" 울릉...
- 창원시 진북면...
- 마산 이안 인테리어건축,...





시민기자 사업PR
"유비쿼터스,...
배달코리아 , 배달 어플리케이션의 선두로...
삼성 갤럭시 S2...
내외신문 구독자 이벤트 삼성 갤럭시 S2 공짜로...
무더운 여름 아쿠아...
마몽드는 올해 여름무더위 로부터 자극받는...
꼭 한번쯤은 상담을...
남, 여라면 꼭  한번은...

우수추천업체
청계천 주변 최고의...
  청계천 주변 최고의 레스토랑, 탑클라우드   -서울 종로타워 33층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전체 / 주간 / 월간
소외된 자들의 목소리를...
韓ㆍ日 독도갈등 재점화 조짐
대규모 ‘실직대란’이 시작됐다
고 최진실, 전 매니저...
인천청, 생계침해범죄 대책...
청계천 주변 최고의...
'09년 생계형 화물경유차...
2009 달라지는 서울생활 2편...


 
 

신문사소개 | 제휴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수집거부 | 광고문의 | 광고단가표 | 독자권익위원회 |
본사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4가 281 삼부르네상스 한강 605 내외신문 대표이사 / 발행인 全炳吉
(代) (02)783-6115 : 015-8507-2845 (24시문자전용)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l e-mail: goinfomaker@gmail.com
신문등의 자유와 기능보장에 관한 법률 제12조의 규정에 따른 문광부등록: 경기다01118(2008.12.12) 」
내외신문은 한국인터넷신문방송협회 정회원사입니다.
Copyright ⓒ 1996 뉴스인포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mbcclub@naver.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