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9월 첫째주 일요일 국내 유일 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 열려

박남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8 18:23: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잠실에서 “제27회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 개최

[내외신문=박남수기자]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 풀코스(42.195km)는 국제장애인올림픽위원회(IPC, International  Paralympics Committee) 공인대회로 대회 기록은 국제공인 기록으로 인정된다.


국내 유일 국제 공인의 휠체어마라톤대회인 제27회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가 9.1(일) 오전 8시부터 잠실종합운동장~성남 일원에서 개최된다.


이 대회는 1992년 대구에서 처음 개최한 이후 2004년 13회 대회부터 서울에서 열리고 있다.


이번 대회에는 총 18개국의 휠체어마라톤 선수와 시민 등 3,000여명이 참여하여 모든 장벽을 넘어 함께하는 도전과 극복의 레이스를 펼칠 예정이다.


경기종목은 풀(42,195㎞), 하프(21.0975㎞), 핸드사이클(21.0975㎞), 5㎞(경쟁)종목과 비장애인이 함께 참여하는 5㎞(어울림) 종목 등 5개 종목이다.

 
이번 대회는 총 18개국 3,000여명의 선수가 참여하며 풀코스 종목에 16개국, 34명의 선수가 하프코스 종목에 7개국, 28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2019 IPC 국제공인 랭킹기록(1:22:23) 1위  패트릭 모나한(아일랜드) 선수와 1:18:50의 비공인 최고기록 보유자인 소에지마 마사즈미(일본)가 출전한다. 이외에도 1시간 20분대 선수가 총15명이 출전하여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특히, 전년도 오이타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에서 1시간 24분으로 한국신기록을 세운 유병훈 선수를 비롯해 차세대 주축이 되는 박윤재 선수는 전년도 하프 첫 도전에 이어 풀코스에 다시 도전한다.

    
휠체어 마라톤은 앞바퀴 하나, 뒷바퀴 두 개가 달린 경주용 휠체어 바퀴를 손으로 밀어 달리는 것으로 최상위권 선수들의 속력은 시속 30㎞로 1시간 20분대의 기록으로 풀코스를 완주한다.


휠체어마라톤은 0.01초의 차이로 승부가 결정되기도 할 만큼 박진감 넘치는 경기로, 속도 조절에 시간이 오래 걸리기 때문에 중간에 물을 마시는 지점 없이 각자의 휠체어에 물통을 부착하고 경기하며 안전을 위해 헬멧을 반드시 착용해야 한다.


풀코스 외에도 하프코스 28명, 핸드사이클(21.0975㎞) 33명, 5km 경쟁부문 178명, 5km 어울림부문 2,687명 등 총 2,960여명의 선수가 레이스를 펼치게 된다.


서울시에서 개최된 2004년 이후 풀코스, 하프코스, 5km 휠체어 경쟁만을 실시하였으나, 2009년부터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뛰고 서로 교감할 수 있도록 5km 어울림 종목을 신설하여 장애인에 대한 인식개선의 계기를 마련하여 휠체어마라톤대회를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축제의 한마당으로 만들었다.


이번 5km 어울림에는 꾸준하게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와 함께하고 있는 신한금융그룹과 한국생산성본부인증원, 국민연금공단 등 기업의 마라톤 동아리팀과 농구선수로도 활동했었던 신기성 전 농구감독, 이번 대회 공식 홍보대사인 박위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함께한다.


또한, 경기 종료 후 시상식장(올림픽주경기장)에서는 본 대회를 축하하고 참여한 선수들과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대학 동아리팀들의 다양한 댄스와 노래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그리고 국내 유일 국제공인 휠체어마라톤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축하하기 위해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의 축하 공연이 9월 1일 행사 당일 10시 50분부터 11시 30분까지 이루어지며, 8.28(수), 8.29(목) 잠실종합운동장 인근 지역에서는 사전훈련이 실시된다.


한편, 매년 같은 코스에서 개최되고 있는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는 주요 도로의 교통통제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음에도 인근 지역 주민들과 해당도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생활에 불편을 드리게 되어 시민들의 양해와 협조가 필요하다.


당일 마라톤 코스에 해당하는 대회 구간인 잠실종합운동장과 성남을 오가는 주요 도로변은 오전 7시 20분부터 11시 20분까지 구간별 순차적으로 교통이 통제된다.


구체적인 교통통제시간과 교통통제에 따른 우회구간 등 자세한 사항은 120 다산콜센터(국번없이120),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홈페이지(http://www.seoul wheelchairmarathon.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자신의 한계에 도전하며 완주하는 휠체어마라토너들의 감동을 함께 하시고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며 “시민의 축제로 함께하는 휠체어마라톤대회의 성공적 운영을 위해 많은 관심과 배려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내외신문 / 박남수 기자 koreapress1@naver.com
 

 

[저작권자ⓒ 특종에 강한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