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윅’ 대한민국 정조준! CGV골든에그지수 99%! 레전드 액션 블록버스터의 귀환!

금윤지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5 16:44: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존 윅 3: 파라벨룸> 언론 X 관객 역대급 호평으로 화제!

여름 극장가 최고의 기대작으로 꼽히는 영화 <존 윅 3: 파라벨룸>이 개봉에 앞서 진행된 언론 시사회와 일반 시사회 모두 성황리에 마치며 여름 극장가 장악을 예고했다. 1,400만 불을 노리는 전 세계 킬러들의 표적이 된 ‘존 윅’(키아누 리브스)의 평화를 위한 마지막 전쟁을 그린 시그니처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 <존 윅 3: 파라벨룸>이 지난 10일(월) 언론 시사회를 통해 공개된 후 언론과 평단으로부터 만장일치 호평을 받아 눈길을 끈다. 오직 <존 윅> 시리즈에서만 볼 수 있는 독보적인 시그니처 액션이 이번 <존 윅 3: 파라벨룸>을 통해 최고조에 올랐다는 평가다. 국내 언론은 “눈을 의심하게 하는 리얼 액션이 끝도 없이 쏟아진다! 현존하는 액션을 총망라한 <존 윅 3: 파라벨룸>은 액션영화의 새 장을 열었다”(스포츠월드_윤기백 기자), “한 번도 본 적 없는 놀라운 액션 시퀀스가 쉼 없이 이어진다! 21세기 할리우드 액션영화의 다른 이름은 ‘존 윅’이다”(이학후 평론가), “키아누 리브스 시그니처 액션의 막강화력 X 무한진화!”(마이데일리_곽명동 기자), “이 영화 미쳤다! 액션을 예술의 경지로 끌어들인 키아누 리브스와 감독에게 경의를!”(필더무비_최재필 기자), “액션의 진수를 맛보고 싶다면 무조건 추천! 보는 이가 전혀 상상 못한 시퀀스들을 마구 만들어낸다!”(스포츠경향_이다원 기자), “업그레이드된 압도적 분위기와 초강력 액션으로 시리즈 역대급 막강 화력을 선보인다!”(전자신문_김승진 기자), “눈이 부실만큼 화려하게 펼쳐지는 건푸 액션과 맹견들의 조력 활약은 명불허전이다!”(유진모 칼럼니스트), “액션 끝판왕! 화끈한 액션을 기대했다면, 그에 걸맞은 통쾌함을 느낄 수 있다!”(연합뉴스_조재영 기자) 등을 반응을 보이며 강렬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액션 시퀀스에 폭발적인 호평을 남겼다. 액션뿐만 아니라, 전편을 압도하는 확장된 세계관에 대한 반응도 뜨겁다. “완벽한 세계관 속 진짜 액션! 전 세계 액션영화 가운데 누구도 창조하지 못했던 독특한 세계관!”(뉴스토마토_김재범 기자), “피 튀기는 잔혹성도 수긍하게끔 하는 제3의 세계관과 캐릭터 설명도 완벽하다!”(스포츠경향_이다원 기자) 등 흥미진진한 세계관과 더욱 다채로워진 캐릭터들에 대해서도 아낌없는 호평을 전했다. 이처럼 언론과 평단을 사로잡은 <존 윅 3: 파라벨룸>이 지난 12일(수) 진행된 일반 시사회에서도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내 흥행에 대한 기대를 더욱 높인다.  

 

관객들은 “130분동안 긴장을 놓을 수 없다”, “말 한마디보다 총알 한발이 앞서는 영화”, “지금껏 나온 액션 영화 중 최고다”, “속이 뻥 뚫리는 통쾌함이 있는 영화”, “액션과 동물을 사랑할 수 있는 멋진 영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영화”, “액션영화의 끝판왕” 등의 호평을 쏟아내며 온라인을 뜨겁게 달궜다. 영화를 관람한 실관람객들의 만족도를 나타내는 CGV골든에그지수도 역대급이다. 99%(6/13(목) 오후 2시 기준)라는 놀라운 지수와 함께 성인남녀 누구나 통쾌하게 즐길 수 있는 액션영화라는 평가를 받으며 레전드 액션 블록버스터의 위력을 다시금 입증했다. 

 

언론과 일반 관객 모두로부터 폭발적인 호평을 받고 있는 <존 윅 3: 파라벨룸>은 오는 6월 26일(수) 국내 개봉 예정이다. 


내외신문  금윤지 기자 fade_heaven@naver.com

[저작권자ⓒ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