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서북경찰서, 어린이 및 청소년 통학버스 교통안전활동 실시

강봉조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7 15:30: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천안서북경찰서는 도로교통법 개정법률 시행에 따라 6월 10일부터 어린이통학버스 차량 내 하차 확인 장치 설치 및 작동여부 점검을 실시했다.

아울러 천안 서북구 내 주요 학원가에서 안전띠 착용 등 통학차량 안전운전 홍보활동을 6월간 집중적으로 전개 중이다.

어린이통학버스 하차 확인 장치는 차량에서 어린이가 안전하게 하차를 할 수 있도록 운전자가 시동을 끄고, 3분 이내에 차량 내 남아있는 어린이가 없는지 확인 후 차량의 뒷좌석에 설치된 버튼을 눌러야하는 장치이다.

경찰에 따르면 하차확인장치 미설치 시 자치단체로부터 과태료 3만원, 미작동 시 도로교통법에 따라 범칙금 13만원, 벌점 30점이 부과된다.

경찰서 관계자는 “최근 어린이통학버스 내 방치사고가 발생하였고, 이는 어른들이 한번 더 확인하면 예방할 수 있는 사고이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며
“아울러 학원 버스 탑승 중 안전띠 착용, 어린이통학버스 운행 시 보호자 동승자 1명 탑승 등 안전 운행에 대해 학부모와 학원 운영자들이 관심을 갖고 사고를 예방할 수 있게 동참해 달라.“ 고 전했다.

 

[저작권자ⓒ 특종에 강한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